미술계 소식

국립현대미술관, 대구·경북에 의료용 장갑·마스크 기부

2020.03.31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에 전달된 보존용(의료용)장갑 및 마스크. 사진=국립현대미술관 제공.2020.3.3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박현주 미술전문 기자 =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 우리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생명을 지키기 위해 밤낮없이 고군분투하는 의료진들과 대구·경북 시민들을 응원하기 위해 미술관 전 직원이 뜻을 모았다”

국립현대미술관(MMCA, 관장 윤범모)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대구·경북지역 의료진 지원을 위해 미술품 보존용(의료용)장갑 5000매와 마스크 320개를 기부했다.

미술관은 미술품 보존처리에 사용하는 보존용 장갑이 의료용 장갑과 동일하다는 점에 착안하여 기부에 뜻을 모았다. 아울러 전 직원이 동참하여 마스크 자율기부함을 통해 모은 320개의 마스크(KF마스크 및 덴탈마스크)를 31일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회장 류시문)에 전달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마스크 자율 기부함. 사진=국립현대미술관 제공.2020.3.31. photo@newsis.com

윤범모 국립현대미술관장은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는데 국립현대미술관도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국립현대미술관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잠정 휴관중이며, 확산 추이에 따라 재개관 일정을 안내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hyun@newsis.com

관련기사 보기

되살아난 코로나에…중앙박물관·도서관 다시 닫는다

'푸룻푸룻뮤지엄 : 87일간의 피크닉', 6월 14일까지 전시 중단

대구미술관, 갤러리 분도서 작품 105점 기증

광주비엔날레 ‘May to Day’, 40년전 광주의 기억 소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