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계 소식

청주시립도서관, 파손 도서 작품 '사이버 전시'

2020.03.25

associate_pic
[청주=뉴시스] 임선우 기자 = 충북 청주시립도서관이 파손 도서를 재활용한 작품을 홈페이지를 통해 선보인다. (사진=청주시 제공) 2020.03.25. photo@newsis.com

[청주=뉴시스] 임선우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휴관 중인 충북 청주시립도서관이 25일부터 '업사이클링 갤러리 도서관' 사이버 전시를 한다.

'업사이클링 갤러리 도서관'은 지난해 11월 장서점검에서 나온 파손 도서를 활용한 작품 전시회다. 파손 도서와 생활 폐품을 재활용한 작품을 통해 자원의 소중함과 쓰레기 감축 인식을 높이기 위한 취지다.

유형별 파손 도서와 파손 도서 보수과정을 영상으로 꾸민 '나는 책, 나를 아껴주세요'를 비롯해 환경을 주제로 한 북큐레이션, 파손 그림책과 불용 현수막을 활용한 '업사이클링 팝업 놀이터' 등을 선보인다.

사이버 전시는 청주시립도서관 홈페이지(http://library.cheongju.go.kr) 팝업창을 통해 볼 수 있다. 코로나19 사태 종료 후엔 시립도서관 1층 로비에서 관람 가능하다.

청주시 공공도서관은 지난달 23일부터 임시 휴관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imgiza@newsis.com

관련기사 보기

[인사]국립중앙박물관

여주박물관, 옛날 여주 사진 기증받습니다

'제부도 아트파크' 화성시문화재단에서 운영한다

사람 얼굴이 왜 거기서?...매병 '봄·옛 향기에 취하다'